2022-06-28 17:33 (화)
경주시, 신화랑 풍류 음악회 개최
상태바
경주시, 신화랑 풍류 음악회 개최
  • 배정환
  • 승인 2022.05.12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 제공)
지난해 서악동 삼층석탑 앞 작약꽃밭에서 개최된 음악회 모습.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동양뉴스] 배정환 기자 = 경주시와 문화재청, 경북도가 지원하는 '新화랑 풍류 음악회'가 오는 14일과 15일 이틀 간 경주시 서악동 삼층석탑 앞 작약꽃밭에서 통기타 어쿠스틱 밴드 '하늘호'의 공연으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21C 글로벌 리더양성 新화랑 풍류체험'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음악회는 별도의 입장료는 없으며, 음악회가 시작되는 오후 3시까지 선착순 입장만 하면 된다. 

'21C 글로벌 리더양성 新화랑 풍류체험'은 무열왕릉, 진흥왕릉 등 삼국통일 주역들의 문화재가 위치한 서악동에서 경주시민과 관광객들을 상대로 신라시대 화랑정신을 알리고 문화재 향유 기회 확대에 목적을 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서악동에서는 오는 10월까지 매달 둘째, 넷째 주 토요일 다양한 행사가 열리고 있으며, 특히 이 중 '新화랑 풍류체험'은 시민들과 관광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新화랑 풍류체험'은 화랑복을 입고 화랑무예(죽궁, 택견), 화랑예법(다도), 세속오계 목판체험, 영웅화랑 스토리탐방 체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헌득 경주시 문화재과장은 "보기만하는 문화재가 아닌 다양하게 우리 문화유산을 향유할 수 있도록 문화재 활용사업 통해 노력하겠다"며 "이번 주말 개최되는 新화랑 풍류체험과 新화랑 풍류 음악회에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