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15:08 (금)
서울시,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방면 철거 시작…19일부터 전면통제
상태바
서울시,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방면 철거 시작…19일부터 전면통제
  • 허지영
  • 승인 2022.05.17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 방면 철거가 시작됨에 따라 오는 19일 0시부터 선유고가차도를 전면 통제한다고 17일 밝혔다.(사진=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 방면 철거가 시작됨에 따라 오는 19일 0시부터 선유고가차도를 전면 통제한다고 17일 밝혔다.(사진=서울시 제공)

[서울=동양뉴스] 허지영 기자 = 서울시는 선유고가차도 여의도방면 철거를 18일 완료하고,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방면 철거를 위해 19일 0시부터 선유고가차도를 전면 통제한다고 밝혔다. 

선유고가차도 모든 철거공사는 11월에 완료된다.

선유고가차도 여의도방면(목동→여의도)은 지난해 12월 철거에 들어가 약 6개월 만에 공사를 마무리했다. 평면교차로는 19일 개통된다.

선유고가차도 양화대교방면을 이용하는 시민은 평면교차로가 조성된 경인고속도로 입구 교차로 1~2차로에서 좌회전 신호를 받으면 된다.

교통 통제에 따라 신월나들목에서 강북 방면으로 운행하는 차량은 국회대로를 이용해 이대목동병원 앞에서 양평로로 우회, 화곡고가사거리 또는 홍익병원사거리에서 오목로를 이용해 당산역 방면으로 우회, 신월IC에서 신월여의지하도로를 이용해 마포대교 방면으로 우회하면 된다.

강북에서 강서 방면으로 운행하는 차량은 양화대교에서 노들로를 이용해 당산역 방면으로 이동 후 양평로를 이용해 목동 방면으로 우회하면 된다.

시는 공사 동안 교통혼잡이 예상됨에 따라 이 구간을 통과하는 차량은 다소 불편하더라도 주변도로로 우회통행하고 부득이 작업구간을 이용하는 운전자는 감속 및 안전운전과 통제요원의 교통안내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정화 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선유고가차도 철거와 국회대로 상부공원화 사업이 완료되면 이 일대가 사람 중심의 친환경 도시공간으로 크게 변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