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18:14 (수)
경남신체장애인복지회 김상권 경남교육감 예비후보 지지선언
상태바
경남신체장애인복지회 김상권 경남교육감 예비후보 지지선언
  • 오웅근
  • 승인 2022.05.17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경남신체장애인복지회 경남지부, 창원지회, 김해지회, 양산지회, 진주지회장들이 김상권 경남교육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사진=김상권 캠프 제공)

[경남=동양뉴스] 오웅근 기자 = 오는 6·1 경남교육감 선거에 앞서 ㈔경남신체장애인복지회 경남지부, 창원지회, 김해지회, 양산지회, 진주지회장들이 김상권 경남교육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17일 경남신체장애인복지회 경남지부 각 지역 임원들은 경남교육의 밝은 미래를 위해 김상권 후보를 지지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금 경남은 전교조 교육감 재직 8년 동안 학생들의 학력이 무너져 전국 꼴찌 수준을 면치 못하고 있다. 전교조의 반대로 학생들의 성적에 대한 평가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학생들의 수준을 알 수 없는 지경”이라고 입을 뗐다.

또한 “전교조는 학생들에게 불필요한 경쟁을 유발하고 포퓰리즘 교육정책으로 교육 현장에 해약을 끼치고 있다. 학교 교실에는 면학 분위기가 사라지고 전교조 좌파 이념교육으로 인해 교단은 정치화되고 있다”는 우려를 표했다.

나아가 “교권은 땅에 떨어지고 아이들의 인성이 걱정된다. 경남교육 이대로 두면 희망이 없다”면서 새로운 교육의 푯대를 세워야 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그러면서 “김상권 예비후보는 교사로 시작해 경남교육청 교육국장, 학교정책국장, 통영교육지원청 교육장, 체육인성과장, 교장, 경남교육청 장학사로 교육현장은 물론 교육행정을 두루 경험했다”고 말했다.

더욱이 “이러한 경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전교조 교육감의 무능으로 추락한 학생들의 학력과 교실의 면학 분위기를 되살려 경남교육을 정상화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생각한다”며 지지선언을 한 배경을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