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16:16 (금)
코로나19 확진자, 연장 투표시간에 별도 투표
상태바
코로나19 확진자, 연장 투표시간에 별도 투표
  • 강종모
  • 승인 2022.05.23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남도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사진=전남도선거관리위원회 제공)

[전남=동양뉴스] 강종모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사전투표 2일차(5월 28일)에 오후 6시 30분부터 8시까지, 선거일(6월 1일)에 오후 6시 30분부터 7시 30분까지 투표할 수 있다.

23일 전남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는 방역당국의 코로나19 확진자 격리의무 유지 결정에 따라 '공직선거법' 제155조 제6항의 확진자 투표시간 연장 규정이 적용되기 때문이다.

다만 일반 유권자의 투표시간은 사전투표와 선거일 투표 모두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투표 마감시각 후에는 투표할 수 없다.

◇지난 대선과 달라진 확진자 사전투표 방법

지난 대선과 달리 확진자용 임시기표소는 운영하지 않으며, 확진자는 별도의 투표시간에 투표소 안에서 일반 유권자와 동일한 방법으로 투표한다.

방역당국의 일시 외출 허가를 받은 확진자는 반드시 '확진자 투표안내 문자' '성명이 기재된 PCR·신속항원검사 양성 통지 문자' 등을 지참하고, 투표소에서 이를 제시해 본인이 확진자임을 확인 받아야 한다.

투표개시시각(오후 6시 30분) 전에 도착하거나 일반 유권자의 투표가 종료되지 않은 경우에는 투표소 밖에서 대기하다가, 일반 유권자들이 투표를 마치고 모두 퇴장한 뒤 투표소에 들어가게 되며, 투표소에서는 신분증명서를 제시하고 마스크를 잠시 내려 본인 여부를 확인한 후 투표하면 된다.

◇이동약자를 위한 임시기표소 운영방법 개선

임시기표소는 투표소 안까지 이동하기 어려운 유권자에 한해 운영하되, 지난 대선에서 논란이 됐던 미비점을 개선해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로 했다.

개선된 방법에 따르면 투표를 마친 유권자가 ▲직접 투표지를 '임시기표소 투표지 운반 봉투'에 넣어 봉함하고 ▲봉함된 봉투를 직접 규격화된 운반함에 넣으면, 자신이 지정한 사람이 ▲운반함을 투표소로 옮긴 후 ▲봉투째 투표함에 투입하게 된다. 이 모든 과정은 참관인의 참관하에 진행된다.

한편,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사전투표소 검색 시 해당 투표소에 임시기표소 설치 여부를 표기해 이동약자의 사전투표소 선택에 참고하도록 했다.

전남선관위는 "유권자가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도록 (사전)투표일 전일과 마감 후 (사전)투표소를 방역하고, 입구에 손소독제, 비닐장갑(유권자가 원하는 경우 제공), 소독티슈 등을 비치하고 수시로 환기하는 등 철저한 방역으로 안전한 선거환경을 조성한다"면서 "유권자도 투표소 내 마스크 착용, 대화 자제, 다른 유권자와 충분한 거리두기 등 개인 방역을 철저히 해줄 것"을 부탁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