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17:07 (토)
인천시, 미세먼지 흡착필터 부착버스 운영
상태바
인천시, 미세먼지 흡착필터 부착버스 운영
  • 김상섭
  • 승인 2022.06.24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내버스 36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3개소 시범운행
미세먼지 흡착필터 부착한 청정버스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미세먼지 흡착필터 부착한 청정버스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시민안전과 생활건강을 위해 미세먼지 흡착필터를 부착한 청정버스를 운행한다.

24일 인천시는 도로변 미세먼지와 미세먼지 생성물질을 제거하기 위해 버스 전면에 미세먼지 흡착 필터를 부착한 시내버스 36대를 시범운행 한다고 밝혔다.

시범버스 36대는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3개소(중구 연안동·신흥동3가, 동구 화수·화평동, 계양구 효성동) 및 미세먼지 우심지역인 서구 드림로 일대를 운행한다.

미세먼지집중관리구역은 대기오염 배출사업장 지도·점검, 도로 청소 강화, 미세먼지 저감 장치 설치 등을 통해 시민 건강을 보호하는 안심구역을 말한다.

또, 어린이집, 노인복지시설 등 어린이, 노인 등이 이용하는 시설이 집중된 지역을 대상으로 미세먼지집중관리구역을 설정했다.

미세먼지 흡착필터는 황산화물(SOx), 질소산화물(NOx),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등 자동차 배출가스에서 나오는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다.

그리고 친환경 특수직물로 제작돼 대기 중 미세먼지 등 인체에 유해한 오염물질을 흡착하고 분해하는 효과가 있다.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 자료에는 지난 2019년 초미세먼지(PM-2.5) 배출량 기준으로 도로에서 발생하는 먼지가 전체 초미세먼지 배출량의 약 31%를 차지하고 있다.

따라서 시는 미세먼지 흡착필터를 부착한 시내버스가 곳곳을 달리며 도로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시범사업의 운영과 효과분석을 통해 향후 학교 벽이나 공사장 가림막 등에 확대 여부도 검토할 예정이다.

유훈수 시 환경국장은 "도로미세먼지를 줄여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시민을 안심시키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취약도로 66개 구간에 총 28대의 도로 물청소 및 분진흡입 차량을 운영하고 있으며, 집중관리구역 3개소에 소형 분진흡입차량과 소형살수차를 운영하고 있다.

또, 민·관 협약 및 자율참여방식으로 1사 1도로 클린제를 운영해 취약지역 및 공사장 주변 도로의 미세먼지 청소를 시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