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11:23 (금)
오세훈 서울시장, 돈의동 쪽방촌 방문해 폭염 대책 점검
상태바
오세훈 서울시장, 돈의동 쪽방촌 방문해 폭염 대책 점검
  • 허지영
  • 승인 2022.06.29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사진=서울시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사진=서울시 제공)

[서울=동양뉴스] 허지영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이 29일 서울 종로구 돈의동 쪽방촌을 방문해 주민 안전과 폭염 대책을 점검한다.

돈의동 쪽방촌은 건물 84개 동에 730실의 쪽방으로 이뤄져 있다. 현재 501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주민의 약 33%는 65세 이상 독거노인이다.

오 시장은 이날 오후 2시 쪽방촌을 찾아 쪽방상담소 내 냉방시설을 갖춘 무더위쉼터를 비롯해 쪽방촌에 거주하는 노인 가구를 방문해 에어컨 설치 현황 등을 살펴볼 예정이다.

또 쪽방상담소 직업자활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주민들과 대화의 시간도 갖는다.

서울시는 현재 쪽방촌 주민들을 위한 폭염보호 대책을 가동 중이다.

쪽방 상담소별로 순찰조를 구성해 운영 중이며 서울역, 남대문, 영등포 등 주요 쪽방촌 주민들을 위한 무더위쉼터도 기존 8곳에서 내달 6곳을 늘려 총 14곳으로 가동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