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22:06 (월)
전국노래자랑 경주시편, 예선에만 시민 350명 몰려
상태바
전국노래자랑 경주시편, 예선에만 시민 350명 몰려
  • 배정환
  • 승인 2022.07.11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 제공)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동양뉴스] 배정환 기자 = 경북 경주시는 12일 황성공원 타임캡슐광장에서 KBS1 TV '전국노래자랑' 녹화가 진행된다고 11일 밝혔다.

전국노래자랑은 42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국내 최장수 프로그램이자 스타 등용문의 산실인 대국민 참여형 오디션 프로그램의 원조다.

전국노래자랑 경주시편은 코로나19 극복과 민선8기의 새로운 시작을 축하하는 희망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앞서 지난 10일 경주시청에서 열린 예선에는 200여팀, 350여명이 참가해 열띤 경연을 펼친 끝에 15개 팀이 최종 본선에 진출했다.

전국노래자랑 녹화팀 관계자는 "이번 예선에는 재능 있는 참가자들이 많아 본선 진출자를 가리는데 어려움이 많았다"며 "이번 경주시편은 아주 재미있는 노래자랑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12일 진행될 전국노래자랑 본선 녹화는 초청가수로 김용임, 진성, 한혜진, 신승태, 양지원씨가 출연하며, 사회는 작곡가 이호섭씨와 아나운서 임수민씨가 맡는다.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오후 12시 10분 방영되며 경주시편은 오는 9월 중 방영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42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국내 최장수 프로그램 '전국 노래자랑'을 통해 팬데믹 시대에 힘들고 지친 시민의 노고를 위로하고 하나로 화합하고 소통하는 장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