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16:16 (금)
인천시, ‘서민경제활성화 TF’ 긴급 구성
상태바
인천시, ‘서민경제활성화 TF’ 긴급 구성
  • 김상섭
  • 승인 2022.08.0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장 행정부시장, 분야별 현장소통 민생경제 활성화 마련
인천시 청사 본청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시 청사 본청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시장 유정복)가 ‘서민경제활성화 TF’를 긴급 구성, 서민경제활성화 대책을 마련한다.

4일 인천시는 서민경제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해 안영규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서민경제활성화 TF’를 긴급 구성해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번 TF 가동은 고물가와 경기침체에 따른 서민의 고충을 파악하고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맞춤형 대응을 마련하라는 유정복 시장의 지시로 이뤄졌다.

최근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의 장기화에 따른 유가 상승, 원자재 공급망 차질 등으로 소상공인, 중소기업들의 경제활동이 크게 위축되고 있다.

또, 물가와 금리의 가파른 상승으로 서민들의 실물경제가 악화되고, 특히 고물가로 어려움이 더 큰 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 강화가 절실한 상황이다.

따라서 TF는 총괄대응팀·소상공인지원팀·기업지원팀·민생복지지원팀·물가지원팀 등 5개 팀으로 구성해 모든 실국이 참여토록 했다.

이와 함께인천연구원·인천신용보증재단·인천테크노파크·인천관광공사·인천중소기업청 등 유관기관들도 참여한다.

이번 TF팀은 현장중심의 소통행정으로, 시장·부시장·실국장 등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시 정책방향과 추진사업들을 설명하고 기업·단체들의 건의사항이나 애로사항을 청취할 계획이다.

재정지원 필요사업의 경우 시급한 사항은 올해 추경에 최대한 반영하고, 사전절차 등이 필요한 사항은 내년도 예산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규제개혁 등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지속해 관련기관이나 중앙부처와 협의해 개선해 나가고, 법률 개정이 필요한 사항은 지역 국회의원들과도 적극 소통해 나갈 계획이다.

조인권 시 경제산업본부장은 “TF를 통한 다양한 의견 수렴 후 이달 말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라면서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과제를 지속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