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16:16 (금)
전국 선별진료소 PCR 검사 당일 예약 시스템 정식 개통
상태바
전국 선별진료소 PCR 검사 당일 예약 시스템 정식 개통
  • 서다민
  • 승인 2022.08.05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일 예약 애플리케이션(앱) (사진=보건복지부 제공)
당일 예약 애플리케이션(앱) (사진=보건복지부 제공)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 대상이라면 누구나 신속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당일 예약 시스템을 개통했다고 5일 밝혔다.

방대본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선별진료소에 방문자가 증가하는 경우 대기시간이 길어지고 밀집자 간 감염 위험도가 높아질 우려가 있다.

이에 원하는 시간 예약으로 선별진료소를 방문하면 대기 없이 즉시 코로나19 검사가 가능해져 장시간 대기하는 방문자의 불편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지난달 13일부터 서울 강남구 선별진료소에서 전국 최초로 당일 예약 시스템을 도입해 현재는 7개 보건소에서 확대 운영하고 있으며, 이달부터는 전국 보건소(선별진료소)에서 당일 예약 시스템 사용이 가능해져 선별진료소의 밀집도와 감염 위험도를 낮추고 신속한 PCR 검사를 제공한다.

각 보건소에서 제공하는 문자메시지, 정보 무늬(QR코드) 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코로나19 정보관리시스템에 접속해 원하는 방문시간을 선택하고 전자문진표 작성을 마치면 검사 당일 예약이 완료된다.

방대본은 “지자체 및 보건소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당일 예약 기능을 활용하는 보건소를 확대하는 한편, 그간 시범 운영한 보건소의 애로사항을 적극 청취해 관련 시스템을 지속 개편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