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16:51 (토)
서울시,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25일부터 정식 운행…7명 무료 탑승
상태바
서울시,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25일부터 정식 운행…7명 무료 탑승
  • 허지영
  • 승인 2022.11.24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부터 서울 청계천 일대에서 전기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정식 운행을 시작한다.(사진=서울시 제공)
25일부터 서울 청계천 일대에서 전기 자율주행 전용버스가 정식 운행을 시작한다.(사진=서울시 제공)

[서울=동양뉴스] 허지영 기자 = 서울시는 24일 오전 10시 청계광장에서 청계천 자율주행버스 운행 선포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행 시작을 알렸다.

25일부터 시민 누구나 청계천 자율주행버스를 무료로 탑승할 수 있다.

청계광장~세운상가~청계광장을 순환하는 총 3.4㎞ 구간을 버스 2대가 20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탑승 정류소는 청계광장남측(흥인지문방향), 세운상가 앞(청계광장방향) 두 곳이며 승객은 최대 7명까지 탈 수 있다.

운행시간은 평일 기준으로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다. 점심시간(낮 12시~ 오후 1시 30분)에는 안전 등을 고려해 운행을 잠시 멈춘다.

토요일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1시 30분까지 점심시간 없이 운행한다.

평일이 공휴일인 경우 청계천 차 없는 거리 운영으로 운행하지 않는다.

자율차를 이용하려면 서울 자율주행 전용 스마트폰앱(TAP!)을 설치하면 된다.

오세훈 서울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24일 오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청계천 자율주행 버스 운행 선포식을 마친 뒤 버스를 시승하고 있다.(사진=서울시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24일 오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청계천 자율주행 버스 운행 선포식을 마친 뒤 버스를 시승하고 있다.(사진=서울시 제공)

내달 12일부터는 버스 1대를 추가로 투입해 운행 대수를 3대로 늘릴 예정이다.

시는 교통이 복잡한 청계천에서의 자율주행 운행 경험을 토대로 향후 서울 전역 어디에서나 가능한 수준까지 자율주행 기술을 발전시켜나간다는 목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