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17:06 (금)
윤 대통령 "北 다시 영토 침범시 9·19 군사합의 효력 정지 검토"
상태바
윤 대통령 "北 다시 영토 침범시 9·19 군사합의 효력 정지 검토"
  • 서다민
  • 승인 2023.01.04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사진=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 (사진=대통령실 제공)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4일 "북한이 다시 우리 영토를 침범하는 도발을 일으키면 9·19 군사합의 효력 정지를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국가안보실과 국방부, 합동참모본부, 국방과학연구소로부터 무인기 대응 전략에 대한 보고를 받고 안보실에 이같이 지시했다고 대통령실 김은혜 홍보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윤 대통령은 또 이종섭 국방부 장관에게 "감시, 정찰과 전자전 등 다목적 임무를 수행하는 합동 드론 부대를 창설하고 탐지가 어려운 소형 드론을 연내 대량 생산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며, 연내 스텔스 무인기를 생산할 수 있도록 개발에 박차를 가하라"고 지시했다.

이와 함께 윤 대통령은 신속하게 드론 킬러 드론 체계를 개발할 것을 강조했다.

김 수석은 "이날 윤 대통령의 회의는 북한의 도발에 대한 비례적 수준을 넘는 압도적 대응 능력을 대한민국 국군에 주문한 것"이라며 "특히 확고한 안보 대비 태세를 강조했다. 무엇보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국군 통수권자로서 그 역할과 책임을 다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