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18:05 (금)
인천시립예술단, 원도심 찾아가는 공연
상태바
인천시립예술단, 원도심 찾아가는 공연
  • 김상섭
  • 승인 2024.05.13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과 내달까지, 동인천 아트큐브서 시민과 만난다
동인천 아트큐브 전경.(사진= 인천문화예술회관 제공)
동인천 아트큐브 전경.(사진= 인천문화예술회관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립예술단이 생기있는 원도심 조성을 위해 찾아간다.

13일 인천문화예술회관(관장 이광재)은 이달부터 다음달까지 동인천역 북광장에 위치한 복합문화예술공간 ‘아트큐브’에서 시민들과 찾아가는 공연으로 만난다고 밝혔다.

인천 원도심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지어진 동인천 아트큐브는 ‘문화 예술(art)을 향유할 수 있는 컨테이너형(cube) 복합공간’이라는 의미를 지닌 복합 문화공간이다.

야외무대와 함께 연습실 2개동, 전시실, 안내소로 구성돼 있으며, 시민 누구나 예약 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인천관광공사가 맡아 지난 3월부터 정식운영을 시작했으며, 앞으로 다양한 주제의 문화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인천시립예술단은 오는 14일부터 6월 21일까지 총 4회차 공연을 예정하고 있으며, 많은 시민과 만나기 위해 평일 퇴근 시간대에 진행, 대중적인 프로그램으로 힐링을 선사한다.

인천시립합창단은 이달 14일에 친근한 가요와 가곡, 민요로 아트큐브 무대를 채워, 오후 6시부터 약 한시간 동안 진행된다.

아울러 ‘바람이 불어오는 곳’ ‘연안부두’ ‘경복궁 타령’ 등 평소 즐겨듣는 곡들을 합창으로 즐길 수 있다. 오후 6시부터 약 한 시간 동안 진행된다.

인천시립무용단은 이달 17일 오후 7시 30분부터 아름다운 금요일 저녁 풍경을 만든다.

‘설장고춤’ ‘동래학춤’ ‘평채소고춤’ ‘광대무’ 등 격조 높은 예술미가 빛나는 춤부터 흥겨운 익살과 해학을 담은 춤까지, 우리 춤사위의 매력을 듬뿍 느낄 수 있는 시간이다.

이어 이달 29일 오후 6시 10분에는 인천시립교향악단의 금관 악기 어벤져스가 출동한다.

롤프 뢰블란의 ‘유 레이즈 미 업’, 크리스 하젤의 ‘세 마리의 다른 고양이’ 등 아름다운 곡이 동인천 북광장을 금빛 하모니로 물들인다.

이밖에도 야외공연으로는 드물게 헨델의 ‘하프 협주곡 Bb장조’를 연주해 하프의 명징한 울림을 즐길 수 있다.

마지막 공연일인 오는 6월 21일에는 인천시립극단이 악극 ‘홍도야 우지마라’로 옛 정취를 선물한다.

‘사랑에 속고 돈에 울고’가 원작인 이 작품은 중장년층의 향수를 자극하는 동시에 젊은 세대에게 신선한 매력으로 다가오는 신파극이다.

주인공 홍도의 지고지순함과 비극적 운명이 관객석을 눈물바다로 만들 것으로 기대되는 저녁 6시에 순박함과 따뜻함을 느낄 수 있는 무대가 시작된다.

이광재 관장은 “인천시립예술단이 수준 높은 무대로 동인천역 북광장 일대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며, 삶의 즐거움과 풍요로움을 느낄 수 있도록 가까이 찾아가겠다”면서 “이번 무대가 동인천 아트큐브 야외무대 활성화에 마중물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인천관광공사 관계자는 “동인천 아트큐브에서 인천시립예술단의 고품격 연주와 공연을 감상할 수 있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지역 주민들이 일상에서 벗어나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시민들이 지속적으로 동인천을 찾고 지역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흥미로운 행사와 공연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천시립예술단은 그동안 섬, 사회복지시설과 학교, 군부대, 소방서 등에서 꾸준히 찾아가는 공연을 펼쳐왔으며, 올해 상반기만 59회 공연이 예정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