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17:58 (금)
인천대 2024 WURI 랭킹 세계 13위
상태바
인천대 2024 WURI 랭킹 세계 13위
  • 김상섭
  • 승인 2024.06.10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경쟁력연구원 평가, 항목별 각각 높은 순위 기록
인천대 wuri ranking 발표.(사진= 인천대 제공)
인천대 wuri ranking 발표.(사진= 인천대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대가 2024 WURI(World University Rankings for Innovation) 세계 13위를 차지했다.

인천대학교(총장 박종태)는 국제경쟁력연구원이 7일 저녁 발표한 2024 WURI 랭킹결과, 세계 13위를 차지했다고 10일 밝혔다.

WURI 랭킹은 전세계 대학의 혁신성을 평가해 순위를 매기는 권위 있는 평가로, 인천대는 지난해보다 5계단 상승하며, 국내 대학 중에서는 가장 높은 순위에 자리했다.

WURI 랭킹은 13개 부문별로 50위까지 세계 대학의 우수 혁신사례를 선정하고 이를 토대로 100위까지의 세계 대학 종합순위를 정한다.

이번 2024년 평가에서 1위는 미국 미네르바대학이 차지했으며, 애리조나 주립대와 MIT가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올해 WURI 랭킹에는 전세계 423개 대학이 참여했으며, 평가는 13개 부문에 걸쳐 이뤄졌다.

평가 13개 부문은 A1 학생지원 및 연계, A2 학생교류 및 개방성, A3 산업적용, A4 기업가정신, A5 위기관리, A6 사회적 책임, A7 생성형 AI 적용, A8 국제 회복 지원, B1 혁신_리더십, B2 혁신_재정지원, B3 혁신_인프라/기술, B4 혁신_상징(홍보), B5 혁신_문화/가치 등이다.

인천대는 13개 부문 중 산업적용에서 세계 9위, 위기관리는 10위, 학생교류 및 개방성 15위, 4차 산업혁명 13위 등으로 각각 높은 순위를 기록하며 종합순위에서 큰 도약을 이뤄냈다.

박종태 총장은 “인천대는 교육과 연구에서 혁신의 최전선에 서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성과는 전인천대 구성원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인천대는 학생들이 자신의 전공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는 시스템을 확장하고, 학문 간 장벽을 허무는 융합전공 정책을 도입할 계획”이라면서 “이를 통해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와 전공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대학 중에서는 인천대(13위), 서울대(16위), 한국외대(27위), 한밭대(64위), 충북대(68위), 청운대(77위), 아주대(85위), 서울예술대(88위) 등이 100위 안에 포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