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17:57 (목)
산청군 “고향사랑기금으로 구강건강 증진”
상태바
산청군 “고향사랑기금으로 구강건강 증진”
  • 김상우
  • 승인 2024.07.11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5세 이상 틀니·임플란트 지원

[산청=동양뉴스] 김상우 기자 =산청군은 고향사랑기부제 기금으로 틀니·임플란트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저작기능 개선과 구강건강권 회복 등 구강건강 증진을 위해 실시한다.

지원 대상은 의료급여 수급권자 및 차상위본인부담경감자, 건강보험료 기준(직장 월 12만5000원 이하, 지역 월 6만7500원 이하)에 해당하는 65세 이상 산청군 주민등록 거주자다.

(사진=산청군 제공)
(사진=산청군 제공)

틀니는 기존 틀니 제작 후 만 7년이 경과해야 하며 임플란트는 1인 최대 2개까지 지원한다.

기존 건강보험으로 임플란트 2개를 식립했으면 지원에서 제외된다.

산청군은 올해 26명을 선정해 시술비용의 본인부담금을 고향사랑기금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시술치과는 지역 내 치과 시술이 원칙이다.

앞서 산청군은 올해 1월부터 읍면사무소에서 틀니·임플란트 지원사업 신청을 받은 바 있으며 신청자 중 구강검진 후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산청군보건의료원 건강증진담당(970-7621)으로 문의하면 된다.

산청군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저소득층 군민들이 치아결손에 따른 음식물 섭취 곤란으로 발생하는 2차적 건강문제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구강기능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