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12:21 (화)
음성군, 다올찬수박공정육묘장 흑자경영 전환
상태바
음성군, 다올찬수박공정육묘장 흑자경영 전환
  • 정수명
  • 승인 2015.12.11 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동양뉴스통신] 정수명기자 =충북 음성군은 ‘다올찬수박공정육묘장 2015년도 결산 결과’ 시설물 준공 이래 최초로 흑자경영을 달성했다.

11일 관계자에 따르면 올해 당기순이익은 4500만원으로 전년도까지 적자경영에서 금년도 흑자경영으로 전환됐다고 밝혔다.

이러한 경영성과는 대부분의 농업인지원시설이 적자로 운영되고 있고, 어려운 지역 경제여건에서도 흑자경영을 달성했다는 점이 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할 것이다. 

군은 2009년부터 다올찬수박공정육묘장을 맹동농협에 위탁 운영하면서 뚜렷한 경영실적을 내지 못했다.

올해 흑자로 전환된 배경에는 지역 수박재배농가에 영농편익을 제공하고 지역 특산물인 다올찬수박의 농업경쟁력을 확보하고자 관련 시설에 과감한 투자가 큰 영향을 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한, 고강도 원가절감 등 경영수지 개선을 위한 노력도 흑자경영 전환에 한몫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군은 기존 수박공장육묘장 운영과 관련하여 익년도 “당기순이익 목표를 1억원~2억원으로 설정했으며, 현재의 수박공정육묘장에서 공급하지 못하고 있는 수박묘를 대소면.금왕읍 수박 재배농가까지 공급하고자 수박공정육묘장을 추가 건립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택용 농정과장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영여건이지만 적극적인 시설운영관리와 재무건전성 강화로 관련 시설의 재정자립도 제고 및 음성군 재정 확충에도 기여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