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08:14 (수)
서귀포시, 내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수행기관 모집
상태바
서귀포시, 내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수행기관 모집
  • 강채은
  • 승인 2019.10.15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동양뉴스] 강채은 기자=제주 서귀포시는 오는 29~31일까지 내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수행기관을 공개 모집한다.

그동안 노인돌봄서비스는 유사 사업 수행, 사업간 칸막이 등으로 비효율성과 다양한 돌봄 욕구 충족 어려움 등의 문제가 제기됨에 따라 내년 1월부터 보건부 노인돌봄체계가 전면적으로 개편돼 ‘노인맞춤돌봄서비스’로 통합 시행된다.

내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기존 6개의 유사 서비스를 하나로 통합해 돌봄이 필요한 노인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15일 시에 따르면, 기존 사업은 단순한 안부 확인과 가사 지원 중심이었으나 앞으로는 안전지원, 사회참여, 생활교육, 일상생활 지원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병원 동행이나 가사 지원 등이 필요한 노인에게 직접 도움을 줄 수 있고 단순 가사 지원 외에도 대상자의 욕구에 맞춰 서비스나 후원 물품 지원이 가능하다.

이에 시는 올해까지 13개 장기요양기관에서 개별·경쟁적으로 제공한 서비스를 4개 권역(대정·안덕, 성산·표선, 남원·시내동부지역, 시내서부지역)으로 나누고 권역별 수행기관은 공모 절차를 거쳐 선정해 효율적으로 서비스를 추진하고 책임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기존 돌봄대상 65세 이상 기초생활 수급자나 기초연금 수급자 중 독거·조손·고령 부부 가구, 신체·인지기능 저하로 돌봄이 필요한 취약 노인 2665명에서 내년에는 3310명으로 646명의 대상자가 늘어나고, 수행 인력(서비스관리자, 생활관리사 등)도 155명에서 209명으로 54명의 인력이 대폭 늘어나게 된다.

신청 접수된 법인에 대해서는 다음달 초 심사과정을 거쳐 4개기관을 선정하고, 수행기관별로 수행인력(209명)을 채용한다.

이연수 시 노인장애인과장은 “기존 일괄 제공한 서비스를 개인별필요에 따라 맞춤형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되고 하나의 기관에서 통합·체계적인 사업 수행으로 서비스의 질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