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 여성 강제추행 혐의 '현행범' 체포
상태바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 여성 강제추행 혐의 '현행범' 체포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6.04 2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 여성 강제추행 혐의 '현행범' 체포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 여성 강제추행 혐의 '현행범' 체포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가 길거리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4일 검찰과 경찰 등에 따르면 부산지검 부장검사 A씨가 강제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이 부장검사는 지난 1일 오후 11시쯤 부산도시철도 양정역 인근에서 길을 지나던 여성 신체를 접촉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술에 취했던 A씨는 여성을 뒤따라가다 어깨에 손을 얹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장검사는 사건 당시 112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으며 관할 부산진경찰서로 넘겨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 내용과 관련 피의사실 공표 금지를 내세우며 "강제추행 사건으로 조사 중이며 자세한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민감한 문제다. 공식적으로 혐의가 인정되지 않을 수도 있는 상황이어서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밝혔다.

대검찰청이 부산지검으로부터 이미 관련 사안을 보고 받은 것으로 전해지는 가운데 검찰 관계자는 "엄정하게 대응하고 있지만 구체적인 말씀은 드리기 어렵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