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폭우, 6100채 물에 잠겼다 '충격'
상태바
일본 폭우, 6100채 물에 잠겼다 '충격'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0.07.07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폭우, 6100채 물에 잠겼다 '충격' (사진-NHK 제공)
일본 폭우, 6100채 물에 잠겼다 '충격' (사진-NHK 제공)

[동양뉴스] 송영두 기자 =지난 4일부터 일본 규슈에서 역대급 폭우가 쏟아져 인명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7일 NHK에 따르면 기록적 폭우로 하천 범람과 산사태가 잇따랐던 규슈 중서부 구마모토(熊本)현에선 49명이 사망했고 심폐정지 1명, 11명이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다. 

아직 피해를 파악하지 못한 지역도 있어 인명 피해는 더욱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경찰과 소방대원, 자위대 등은 실종자 수색 작업을 계속 진행 중이다.

노인요양시설 입소자 14명이 사망한 구마무라(球磨村)를 비롯한 구마모토현 내 수십 개 지역에선 주민들이 여전히 고립된 상태라고 NHK는 전했다.

일본 기상청은 7일 오전 11시 40분 후쿠오카·사가(佐賀)·나가사키(長崎)현에 내려진 폭우(大雨) 특별 경보를 '경보'로 전환했다. 다만 아직도 기록적인 폭우가 예상되기 때문에 강 범람, 토사 재해 위험성이 매우 높은 상태가 계속되고 있다. 기상청은 방심하지 말고 지자체가 발표한 피난 권고 등을 따르고 계속 엄중한 경계를 계속해 달라고 촉구했다. 

규슈 지역에선 집중 호우로 인한 침수와 정전 등의 피해도 잇따르고 있다.

규슈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현재 구마모토현에서 3천780가구, 오이타(大分)현에서 1천990가구, 가고시마(鹿兒島)현에서 720가구가 정전됐다.

일본 국토교통성은 하천 유역에서 주택 약 6천100채가 물에 잠겼으며 침수 면적이 약 10.6㎢(제곱킬로미터)에 달하는 것으로 전날 잠정 집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