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19:02 (화)
한범덕 청주시장, 추석 연휴 친지 방문·성묘 자제 호소
상태바
한범덕 청주시장, 추석 연휴 친지 방문·성묘 자제 호소
  • 노승일
  • 승인 2020.09.0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범덕 충북 청주시장이 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연휴 친지 방문과 성묘를 자제해 줄 것을 호소하고 있다. (사진= 청주시 제공)
한범덕 충북 청주시장이 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연휴 친지 방문과 성묘를 자제해 줄 것을 호소하고 있다. (사진= 청주시 제공)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한범덕 충북 청주시장이 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연휴 친지 방문과 성묘를 자제해 줄 것을 호소했다.

한 시장은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이 다가오고 있지만 걱정이 많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추석 연휴에는 가급적 친지를 방문하고 성묘가는 것을 자제해 방역에 협조해 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시민 여러분께 지속적으로 당부드리는 마스크 착용, 손 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수칙을 지켜달라”며 “개인 방역수칙뿐만 아니라 각종 시설을 방문할 때 QR코드 또는 방문자 명부작성으로 집단 방역수칙에도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확진자 동선 공개는 우리 시가 일방적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지침에 따라 진행하고 있다”며 “확진자가 다닌 곳을 모두 공개하면 오히려 혼선과 부작용을 초래하기 때문에 모두 공개하는 대신 최대한 빨리 접촉자를 찾아 그분들을 검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관계부서에서는 확진자와 접촉한 사람들을 찾기 위해 24시간 노력하고 있으며, 확진자가 이용한 버스, 택시 등 대중교통 이용자 중 부득이하게 접촉자를 파악하지 못할 경우에 한해 문자를 발송해 검사를 받도록 안내해 드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시민 여러분께서 가장 고통을 받고 계시지만 여러분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불가피하게 미흡한 부분이 보이더라도 가혹한 전화 대신 격려의 말로 아껴주는 시가 될 수 있도록 간곡하게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집합금지 제한으로 생계의 위협을 받는 업소들을 위한 대책이 필요하다”며 “시에서 정부 정책 방향과 맞춰 면밀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방향을 강구해주길 바란다”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