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15:17 (토)
KBO 올스타 ‘베스트12’ 선정 팬 투표 마감...롯데 마차도 팬 투표 1위 선정
상태바
KBO 올스타 ‘베스트12’ 선정 팬 투표 마감...롯데 마차도 팬 투표 1위 선정
  • 송성욱
  • 승인 2020.09.07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 송성욱 기자 = 롯데자이언츠 마차도(28)가 2020 신한은행 SOL KBO 올스타 ‘베스트12’ 선정 팬 투표에서 당당히 1위를 기록했다.

팬 투표 1위를 기록한 롯데 마차도(사진=롯데자이언츠 제공)
팬 투표 1위를 기록한 롯데 마차도(사진=롯데자이언츠 제공)

이번 팬 투표는 지난해 최종 투표수(121만5445표) 대비 약 12.8% 증가한 총 137만1993표를 기록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으로 이어졌다.

최종 집계 결과, 드림 올스타 유격수 후보인 롯데 마차도가 총 84만9441표를 받으며 올시즌 베스트12 중 최고의 별로 선정됐다.

투표 기간 줄곧 1위를 지켰던 마차도는 역대 외국인선수 중 두 번째로 팬 투표 최다 득표 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올스타 팬 투표에서 외국인선수가 최다 득표를 받은 경우는 2008년 롯데 가르시아(67만8557표)가 유일했다.

나눔 올스타에서 최다 득표를 기록한 외야수 부문의 키움 이정후는 전체 2위에 올랐다. 이정후는 83만1755표로 투표 마지막 주 마차도와 표 차를 좁히긴 했지만 1만7686표로 차이를 극복하지 못했다.

투표 마지막 주에 주인공이 바뀐 포지션도 있다. 드림 올스타 외야수 부문에서는 두산 김재환이 삼성 구자욱을 제치고 막판 뒤집기에 성공했다.

3차 중간집계 당시 불과 1191표 차이로 초 박빙 승부를 펼쳤던 김재환은 끝내 추격에 성공하며 2016년에 이어 개인 두번째 ‘베스트12’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베스트12 중 드림 올스타 포수 부문 삼성 강민호는 개인통산 10번째(2007~2013년, 2015년, 2019~2020년)로 베스트에 선정돼 이번 24명의 선수 중 최다 베스트로 뽑힌 선수가 됐다.

나눔 외야수 부문의 LG 김현수는 6회(2013~2015년, 2018~2020년, 2016~2017년 해외진출) 연속으로 이번 올스타 중 최다 연속 베스트 선정 선수가 됐다.

생애 처음으로 베스트12에 선정된 선수들도 다수 눈에 띈다. 드림 올스타에서는 롯데 구승민, 김원중이 팀의 주축 투수들로 활약하며 최종 선정됐다.

나눔에서도 각 소속팀에서 맹활약 중인 NC 구창모, 강진성, KIA 박준표, 키움 조상우 등 총 6명이 처음으로 베스트12에 이름을 올렸다.

구단 별 최종 선정 선수는 롯데가 5명으로 최다 인원을 배출했다. 그 뒤를 이어 NC에서 4명이 1위를 차지했고, 키움과 KIA가 각 3명, LG, 두산, KT, 삼성이 각 2명, SK 1명 순으로 베스트12가 선정됐다.

이번에 최종 선정된 올스타 선수들에게는 트로피와 상금, 특별 제작 패치가 수여되며, 드림과 나눔 각 팀의 최다 득표 1위 선수에게는 상금 100만원, 22명에게는 상금 50만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오는 9일 문학(키움-SK), 10일 광주(두산-KIA), 사직(삼성-롯데), 11일 잠실(LG), 창원(KT-NC) 등 총 5개 구장 그라운드에서 경기 시작 전 진행된다.

KBO는 뜨거운 관심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다양한 경품도 증정한다. 이번 팬 투표에 참여한 팬들 중 추첨을 통해 50만원 상당의 희명병원 건강검진권(2명), 차량용 공기청정기(5명), KBO-비비안 기능성 마스크(30명) 등을 증정한다. 당첨자는 11일 개별 통보된다.

한편, KBO는 올스타전이 펼쳐지지 않는 만큼 9월 한달 간 신한은행과 함께 언택트 올스타 레이스 및 홈런 레이스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