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10:18 (일)
“환황해 시대 열어 평화·번영 규모 넓혀야 할 때”
상태바
“환황해 시대 열어 평화·번영 규모 넓혀야 할 때”
  • 최진섭
  • 승인 2020.10.2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지사, 29일 ‘제6회 환황해 포럼’서 개회사 통해 제안
제6회 환황해포럼이 29일 예산 스플라스리솜에서 ‘2020 새로운 도약 환황해’를 주제로 개최됐다. (사진=충남도 제공)
제6회 환황해포럼이 29일 예산 스플라스리솜에서 ‘2020 새로운 도약 환황해’를 주제로 개최됐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동양뉴스] 최진섭 기자 = “더 큰 평화와 번영 위해 바로 지금, 환황해 시대 열어야 한다.”

양승조 충남지사가 한·중·일을 넘어 몽골과 북한, 신북방과 신남방 국가로 환황해 평화와 번영의 규모를 더욱 넓혀 나아가자고 제안했다.

양 지사는 29일 예산 스플라스리솜에서 ‘2020 새로운 도약 환황해’를 주제로 열린 ‘제6회 환황해포럼’ 개회사를 통해 “연초 시작된 코로나19 대유행은 세계인의 삶을 통째로 바꾸며, 전 분야에서 새로운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이 같이 말했다.

양 지사는 이날 “우리 인류가 상생의 정신으로 수많은 위기를 함께 극복하며 지금의 문명을 만들고 국제질서를 만들었듯이, 이를 계승하고 발전시키며 더 큰 평화와 번영을 만들어 가야 한다”며 “그 출발은 바로 지금, 환황해에서 시작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환황해 지역은 어느 지역에서도 찾기 힘든 번영의 토대지만 역사문제, 남북문제, 영토분쟁 등 지난 세기 제국주의와 냉전의 유산을 극복하지 못했고, 낡은 질서를 벗어나지도 못했다”며 “이제 새로운 비전과 새로운 실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정치와 외교를 말하기 전에 경제와 보건, 환경과 문화 등 우리 일상과 밀접한 분야로부터 출발, 환황해 각국의 상생과 협력을 높이기 위한 구체적인 노력과 실천을 시작할 때”라며 “더 큰 평화와 번영을 위해 우리의 꿈의 크기를 한 단계 더 넓히고 확장해야 한다”며 강조했다.

그러면서 “충남이 환황해의 새로운 도약을 앞장서 이끌어 가겠다”며 “세계 평화와 번영, 그리고 공생을 위한 협력을 환황해에서 꽃피우자”고 덧붙였다.

한편, 도가 주최하고, 한반도평화포럼이 주관한 이번 포럼에는 양 지사와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도미타코지 주한일본대사, 디나라 케멜로바 주한키르키즈스탄대사,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서형수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으며, ‘환황해 평화 프로세스 구축방안’을 주제로 한 특별세션은 ‘번영’ 분야, ‘공생’ 분야로 나눠 발제와 토론이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