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18:00 (금)
박남춘 인천시장, 2030 청년과 대화 주재
상태바
박남춘 인천시장, 2030 청년과 대화 주재
  • 김상섭
  • 승인 2021.11.30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표 청년정책 직접 설명, 4개 분야 정책사업 안내
박남춘 시장이 미추홀구 틈 문화창작지대에서 열린 '2030 청년과의 대화'에서 인천시 청년정책 비전과 전략'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박남춘 인천시장이 미추홀구 틈 문화창작지대에서 열린 '2030 청년과의 대화'에서 '인천시 청년정책 비전과 전략'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박남춘 인천시장이 청년들을 직접 만나 인천청년정책을 설명하고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30일 시는 미추홀구 주안동소재 틈 문화창작지대에서 '인천표 청년정책' 공유를 위한 만남의 장 '2030 청년과의 대화'를 지난 29일 저녁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그동안 인천시가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위해 발굴한 청년 정책별 지원 대상, 내용, 신청 방법 등을 자세히 설명하고자 마련됐다.

이와 함께 청년정책 서비스를 직접 체감하는 청년에게 다시 한번 검토를 받고자 하는 취지로 추진됐다.

박남춘 시장은 인천표 청년정책에 대해 직접 설명하고, 관련 국·과장들이 4개 분야 정책 사업에 대해 자세한 사항을 안내하고 답변하는 자리였다.

특히, 청년이 당면한 취업난과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인천시가 치열하게 고민한 흔적을 느낄 수 있었다.

'인천표 청년정책'은 ▲일자리 ▲주거생활 ▲여가문화 ▲배움·체험 분야에 걸쳐 82개 세부사업이 담겨있으며, 청년대표를 포함해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아 최선을 다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군인, 신혼부부, 창업가, 일반청년 단체 등 각계각층 청년 100여명을 온라인으로 신청을 받아 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그리고 참석하지 못한 청년들을 위해서도 인천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됐으며, 영상은 유튜브 검색창에 '2030 청년과의 대화'를 검색해 언제든지 시청이 가능하다.

박남춘 시장은 "이 자리가 마지막 검토 자리가 되지 않을 것이며, 정책을 시작한 뒤에도 청년분들과 소통을 이어가면서 지속 보완하고 청년정책예산도 더 늘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인천시가 양질의 일자리가 넘치고 생활 속에 문화가 있는 풍요롭고 안정된 생활이 가능한 '청년 행복 1등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