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17:21 (일)
“일본은 역사 왜곡을 멈추고, 바른 역사교육 해야”
상태바
“일본은 역사 왜곡을 멈추고, 바른 역사교육 해야”
  • 박춘배
  • 승인 2022.03.30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석웅 전남교육감 “日역사 왜곡 교과서 시정” 촉구
장석웅 전남도 교육감.(사진=동양뉴스DB)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사진=동양뉴스DB)

[전남=동양뉴스] 박춘배 기자 =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은 30일 조선인 강제동원 삭제, 일본군 ‘위안부’ 등 전쟁범죄를 축소하고 은폐한 일본의 교과서 왜곡에 대해, “일본정부의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한다”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특히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허황된 주장이 담긴 교과서를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통과시킨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한다”며 즉시 철회를 촉구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날 성명에서 “일본 정부가 그간 스스로 밝혀왔던 과거사 관련 사죄·반성의 정신에 입각한 역사교육을 해 나갈 것”을 촉구하면서 “일본은 역사를 직시하고, 역사 앞에 겸허해야 하며,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화합을 저해하는 역사 왜곡을 즉시 멈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장 교육감은 “일본은 더 이상의 역사 왜곡을 멈추고, 일본의 미래를 짊어질 학생들이 올바른 역사인식을 바탕으로 국제사회의 진정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바른 역사교육을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교육청은 올해 ‘독도체험관을 활용한 독도교육’ ‘독도지킴이학교운영’ ‘전남의 3·1운동’ 자료를 개발·보급해 독도·역사교육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