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12:21 (화)
전남 광양시, ‘윗유 청춘 플로깅’ 참여 청년단체 모집
상태바
전남 광양시, ‘윗유 청춘 플로깅’ 참여 청년단체 모집
  • 강종모
  • 승인 2022.08.05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광양시 제공)
(포스터=광양시 제공)

[광양=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 광양시는 지역 청년이 직접 참여하는 ‘윗유 靑春 플로깅(With You 청춘 Plogging)’ 사업에 참여할 청년단체, 청년 소모임, 청년을 모집한다.

‘윗유 청춘 플로깅’ 사업은 광양시가 주최하고 광양시향토청년회가 주관해 이번 달부터 11월까지 운영되며, 주요 내용은 광양의 볼거리 광양구경(光陽九景) 플로깅 9회, 관광명소 플로깅 4회, 문화재 플로깅 등으로 운영된다.

또한 플로깅 외 ‘선샤인 플로깅 토크콘서트’와 홍보영상 제작 등 다양한 홍보활동도 추진하며, SNS 등 각종 매체에 홍보함으로써 쓰레기 문제 인식을 확산해 단순 쓰레기 줍기 사업이 아닌 문화관광 콘텐츠로 발전시키는 인식 전환 목적도 포함하고 있다.

아울러, 연말에는 15회 플로킹 참여자 서명부에 기록된 소속단체, 소모임, 성명을 토대로 참여 횟수를 집계하고 최우수상 1단체, 우수상 2단체, 장려상 2단체, 최우수 플로거(Plogger) 1명을 시상해 청년 참여자의 사기를 진작하고 환경보전 지속 가능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플로킹 참여를 원하는 청년단체, 청년 소모임, 청년은 QR코드, 광양시향토청년회 사무국으로 신청해야 하며 참여자에게는 1365 봉사활동 실적이 인정된다.

김재희 광양시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플로깅 사업을 통해 청년이 참여하는 환경정화 활동과 분리배출로 쾌적한 광양지역 환경을 조성하고, 생태환경 보호에 대한 인식을 높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플로깅(Plogging)은 스웨덴어 plocka upp(줍다)와 walking(걷다)의 합성어로 환경문제의 심각성이 대두되고 있는 요즘, 내가 사는 지역에서 쓰레기를 줍고 환경정화 활동을 하며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손쉬운 방법으로 환영받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