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16:54 (일)
전남도, 순천역에서 귀성객에게 ‘전남도 국립의대 신설’ 홍보
상태바
전남도, 순천역에서 귀성객에게 ‘전남도 국립의대 신설’ 홍보
  • 강종모
  • 승인 2024.02.09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남도 제공)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도는 지난 8일 목포역과 순천역에서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도민을 대상으로 ‘전남도 국립의대 신설’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홍보 캠페인에는 소병철 국회의원, 서동욱 전남도의회 의장, 신민호 전남도 의원,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해 전남도 공동 단일 의과대학 설립을 한 목소리로 염원하며 홍보활동에 나섰다.

이들은 귀성객과 도민들에게 홍보 전단 등을 나눠주며 전국 시·도에서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전남도에 의대 신설 필요성을 설명하고, 지지와 성원을 부탁했다.

최근 목포대와 순천대는 ‘전남도 공동 단일 의과대학’ 설립 추진에 합의하고, 이에 의대 유치 범도민추진위원회를 포함한 100여 개 시민·사회단체에서 환영 입장을 내며 한 목소리로 응원을 보냈다.

(사진=전남도 제공)
(사진=전남도 제공)

정부는 지난 6일 지역·필수 의료 붕괴 위기를 극복하고 사회수요를 충족하는 충분한 의사 수 확보를 위해 2025학년도 의과대학 입학정원을 2000명 증원한 5058명으로 확대 발표했다.

전남도는 의대 정원 확대는 지역 의료 여건을 크게 개선하고, 의사 수가 부족한 전남의 병·의원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판단에 따라 19년 만에 의대 정원 확대를 확정한 정부에 도민과 함께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전남도 국립 의과대학 신설은 200만 도민의 30년 숙원으로 의료 취약지인 전남도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필요하다”며 “전남도 공동 단일 의과대학이 신설되도록 귀성객, 도민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