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1 16:08 (일)
전남 순천署, 실종자 조기 발견을 위한 업무 협약식 개최
상태바
전남 순천署, 실종자 조기 발견을 위한 업무 협약식 개최
  • 강종모
  • 승인 2024.04.0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순천경찰서 제공)
(사진=순천경찰서 제공)

[순천=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노령 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실종 치매 노인이 증가하고 있다.

순천에서는 65세 이상 인구 4만8277명(17.1%) 중 치매환자 관리 대상자는 4000명이 넘어서고 있고, 치매 환자의 특성상 실종 초기 집중 수색을 통해 골든타임 내 발견이 관건이나 경찰 수색 인력에 한계가 있는 실정이다.

이에 순천경찰서는 치매환자 실종 수색을 위해 자율방범대, 이·통장연합회,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스카이드론교육원 등 5개 민간단체 1600명의 지원을 통해 치안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순천경찰서는 지난달 6일 실종자 조기 발견을 위해 스마트태그 200개를 구입, 신속한 위치 추적을 통한 조기발견으로 안전망을 구축한바 있다.

국승인 순천경찰서장은 “순천시 의회와 순천시 실종아동등의 발생예방 및 조기발견 지원에 관한 조례안 제정 추진을 위해 협의 중에 있고, 여러 민간단체의 참여 치안을 구축해 지역사회 관심과 주민참여의 협력 치안을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