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1 16:08 (일)
이범석 청주시장, 국토부 방문…도시재생사업 필요성 건의
상태바
이범석 청주시장, 국토부 방문…도시재생사업 필요성 건의
  • 노승일
  • 승인 2024.04.04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범석 청주시장(오른쪽 첫 번째) 국토부 방문, 금천동 등 도시재생사업 필요성 건의하고 있다. (사진= 청주시 제공)
이범석 청주시장(오른쪽 첫 번째)은 국토부를 방문해 금천동 등 도시재생사업 필요성을 건의하고 있다. (사진= 청주시 제공)

[청주=동양뉴스] 노승일 기자 = 충북 청주시 이범석 시장은 4일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이상주 국토도시실장을 만나 금천동과 성안동 도시재생사업의 추진 필요성을 강조하고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금천동은 재개발 정비구역 해제로 주거 및 도시환경 노후화와 쇠퇴가 심화되고 있다.

시는 상당구 금천동이 공모에 선정되면 부족한 공공인프라를 확충하고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정비해 지역주민 삶의 질이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다.

성안동 지역이 공모에 선정되면 2025년부터 2028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약 353억원이 투입돼 원도심 기능 회복을 위한 청주형 복합문화공간, 역사문화 광장, 주차공간 등 특화가 조성사업이 추진된다.

성안동만의 역사문화자원을 특화해 성안동 내·외에서 추진 중인 다양한 문화사업들과의 연계를 통해 사업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범석 시장은 “주민 정주 여건 개선을 금천동과 성안동 지역에 재생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하고자 한다”며, “재정자립도가 높지 않은 청주는 국비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고 지원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