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7 18:30 (금)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
상태바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
  • 서다민
  • 승인 2024.04.12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동양뉴스DB)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
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지난달 15세 이상 고용률(62.4%, +0.2%p)과 15~64세 고용률(69.1%, +0.4%p)·경제활동참가율(64.3%, +0.2%p) 모두 3월 기준 역대 최고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기획재정부와 고용노동부가 발표한 ‘2024년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15세 이상 고용률(62.4%, +0.2%p)과 15~64세 고용률(69.1%, +0.4%p)·경제활동참가율(64.3%, +0.2%p) 모두 3월 기준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취업자수는 지난해 3월에 증가세가 크게 확대됐던 기저효과 영향으로 최근의 가팔랐던 증가세가 다소 조정받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1분기 전체로는 29만4000명 증가하며, 지난해 하반기와 유사한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다.

업종별로는 서비스업(+14만5000명)·제조업(+4만9000명)·건설업(+2만2000명) 모두 증가했다. 특히 제조업은 수출개선 지속에 힘입어 취업자수가 4개월 연속 증가했고 증가폭도 확대되는 모습이다.

연령별로는 30대부터 고령층까지 고용률이 상승했다. 청년층의 경우 고용률(45.9%, △0.3%p)이 소폭 하락했으나 실업률(6.5%, △0.6%p)은 2개월 연속 감소했고, 주취업 연령대인 20대 후반의 경우 36개월 연속 고용률(72.8%, +0.9%p)이 상승하며 3월 기준 역대 최고, 실업률(5.5%, △1.2%p)도 큰 폭 하락하며 3월 기준 역대 최저를 기록했다.

정부는 “수출을 중심으로 경기회복세가 지속 확산되고 있어, 고용시장도 양호한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며 “다만 내수회복 지연 및 건설수주 부진 등 리스크 요인이 상존하는 만큼, 고용개선 흐름이 지속될 수 있도록 경제 역동성 제고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 고용취약계층 맞춤형 취업지원을 포함한 사회 이동성 개선방안 마련 등 정책 노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