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7 18:30 (금)
전국 7만2460가구 대상 수돗물 먹는 실태 조사한다
상태바
전국 7만2460가구 대상 수돗물 먹는 실태 조사한다
  • 서다민
  • 승인 2024.04.21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돗물. (사진=픽사베이)
수돗물. (사진=픽사베이)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환경부와 한국상하수도협회는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오는 22일부터 6월 30일까지 전국 7만2460가구를 대상으로 ‘수돗물 먹는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수돗물 먹는 실태조사’는 국가통계로, ‘수도법’에 따라 국민이 수돗물을 먹는 방식을 파악하고, 수돗물에 대한 인식과 만족도 등을 분석해 정책 개선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3년마다 추진되고 있다.

이번 실태조사는 2021년도 첫 조사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되는 것이며, 조사 대상은 전국 지자체 7만2460가구다. 지자체별 조사 가구 수는 특광역시·특별자치시, 시군별 가구 수에 비례해 선정됐다.

조사 문항은 가구 구성원들이 물을 먹을 때 이용하는 방법, 수돗물 공급과정 및 수질에 대한 신뢰도, 수돗물 정책에 대한 전반적인 만족도 등 국민의 수돗물에 대한 인식과 먹는 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47개 항목으로 구성됐다.

통계정보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조사원이 조사원증과 조사 협조 요청 공문을 지참해 가구를 직접 방문해 조사할 예정이다. 조사원 대면조사를 원치 않을 경우에는 온라인 조사도 병행한다.

이번 ‘수돗물 먹는 실태조사’ 결과는 데이터 처리, 검증 및 결과 집계분석을 거쳐 올 11월에 공개된다.

이승환 환경부 물이용정책관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서는 국민의 의견을 반영해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며 “조사원이 방문할 경우 이번 조사에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응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2024 수돗물 먹는 실태조사 (사진=환경부 제공)
2024 수돗물 먹는 실태조사 (사진=환경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