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자전거 도난·분실, 이제 사전등록으로 예방하세요
상태바
[기고] 자전거 도난·분실, 이제 사전등록으로 예방하세요
  • 박종운
  • 승인 2016.10.1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상대지구대 순경 배진희 (사진= 진주경찰서 제공)

[경남=동양뉴스통신] 박종운 기자= 요즘 고가의 자전거를 구매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자전거 부품만 빼가거나, 자전거를 훔쳐가는 경우가 2011년 약 3500대에서 지난해에는 약 2만5300대로 증가했다.

이 때문에 자전거를 자물쇠로 시정하거나 집 앞에 놓아두더라도 혹시 잃어버리지 않을까하는 불안감이 생기기 마련이다.

이와 관련, 전국단위 자전거 등록제도 시행 등을 골자로 하는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자전거 통합 관리 시스템이 시행 중에 있는데, 자전거를 등록하면 자전거마다 도난방지를 위해 QR코드가 부여되며, 자전거 등록정보는 전국의 지자체와 경찰서가 공유하게 된다.

하지만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자전거 등록제에 대해 모르는 경우가 많아 진주경찰서 상대지구대에서는 자전거 전용도로나, 자전거 판매·수리점에 방문해 자전거 등록제를 홍보하는 한편, 대행등록을 실시하고 있다.

자전거 왕국으로 유명한 네덜란드에서는 자전거 등록제를 실시해 자전거 분실율이 16%에서 8%로 감소했으며, 분실한 자전거 회수율은 30%에 달하는 성과를 이룬 선례가 있는 만큼, 상대지구대에서는 앞으로도 자전거 등록제 활성화를 통해 시민의 발이 돼 주는 자전거 지킴이 역할에 앞장설 생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