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7.9.22 금 18:05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대전
대전시, 올해 전기자동차 200대 보급 목표 조기 달성
정효섭 | 작성시간 2017.09.17 13:57
대전시청 주차장에서 급속충전하고 있는 전기차 (사진=대전시청 제공)

[대전=동양뉴스통신] 정효섭 기자 =대전시(시장 권선택)는 지난 1월 말부터 추진한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접수결과(지난 달 말 현재) 당초 보급목표 200대를 초과한 222대가 접수됐다.

17일 시에 따르면, 보급 목표를 20여대 초과한 것은 소형 전기자동차(트위지) 출시와 전기자동차에 대한 관심 증가에서 기인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접수된 222대를 차종별로 보면 현대 아이오닉 127대, 트위지 41대,르노삼성 SM3 38대, 한국GM 볼트 10대, 기아 쏘울 6대로, 이중 현대 아이오닉이 58%를 차지해 가장 인기가 높았다.

시는 그동안 전기자동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충전인프라를 대폭 확충하고 제작사와 함께 자동차 무상정비, 전시, 시승 등 행사를 진행해 왔다.

3개소에 불과했던 공공급속 충전소를 올해 상반기 관련부처 협의를 진행해 공공기관에 우선적으로 18개소를 추가 설치했다.

시는 또 전기자동차 5대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집중충전소를 한밭수목원과 한밭종합운동장 설치를 추진 중에 있고, 10억 원(국비 7억, 시비 3억)의 사업비를 들여 추가로 20개소의 공공급속 충전기를 설치할 예정이다.

시 이윤구 기후대기과장은 “전기자동차는 미세먼지와 소음이 전혀 발생하지 않으며, 연료비, 유지관리비 측면에서도 가솔린 대비 10% 정도에 불과할 정도로 매우 경제적”이라며“내년에도 보조금 지원과 충전인프라을 더욱 확충해 대전이 대기질 수범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효섭  jhs1242@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효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7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