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1회 충북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개최
상태바
제41회 충북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개최
  • 오효진
  • 승인 2019.05.17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의 톡톡 튀는 발명 작품이 한자리에
학생 발명 작품 208점이 한자리에 모였다.

[충북=동양뉴스통신] 오효진 기자 =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생활용품, 어린이와 노인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물품 등 학생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는 학생 발명 작품 208점이 한자리에 모였다.

제41회 충북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가 17일 오전 10시부터 충북자연과학교육원에서 개최됐다.

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는 자라나는 학생들이 생활 속에서 문제를 발견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직접 제작 해보는 기회를 가짐으로써 창의력을 계발하고 과학에 대한 탐구심을 길러주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

이번 대회는 1차와 2차에 걸쳐 275점의 출품됐었으며, 본선대회 출품작 208작품을 대상으로 출품학생과 심사위원 간의 개별면담과 질의응답 형식으로 심사가 진행됐다.

우수 발명품 제작한 90명의 학생들에게는 교육감상이 수여되며, 특상 17점은 오는 9월 국립중앙과학관에서 열리는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에 출품할 자격을 얻게 된다.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에서 충북은 2014년부터 5년간 대통령상 2회, 국무총리상 1회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박재환 원장은 “문제해결력을 바탕으로 학생들의 상상이 실현되는 교육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거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적극적으로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