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9.6.18 화 10:38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정치 서울
오신환 "정책위의장 임명 강행 안돼...이는 날치기 통과"
안상태 | 작성시간 2019.05.20 10:08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사진=바른미래당 제공)

[동양뉴스통신] 안상태 기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0일 손학규 대표가 채이배 의원을 정책위의장 등에 임명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날치기 통과'라고 비판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손 대표는 당을 혼자 운영하겠다는 것"이라며 "정책위의장은 원내대표와 호흡을 맞춰 국정현안에 대응하는 자리이므로 원내대표와 의견조율을 거치는 것이 상식"이라고 꼬집었다.

또 오 원내대표는 "절차를 생략하고 임명을 강행하겠다는 것은 당헌·당규를 무시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채 의원은 당 내홍 계기를 만든 강제 사보임의 당사라"라며 "손 대표는 민주적인 운영을 해달라"고 촉구했다.

앞서 손 대표는 정책위의장, 사무총장, 수석대변인에 채이배, 임재훈, 최도자 의원을 임명한다는 내용을 협의사항 안건으로 올렸다.

안상태  dynewsk1@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상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402호(수송동, 두산위브파빌리온)  |  대표전화 : 02-720-0858  |  이메일 : dynewsk@naver.com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자 : 서정훈  |  편집인 : 정효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Copyright © 2011 - 2019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