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도시공원 내 노후시설물 정비공사 완료
상태바
서귀포시, 도시공원 내 노후시설물 정비공사 완료
  • 최도순
  • 승인 2019.06.12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1억6500만원 투입, 공원이용 불편민원 해소
샛기정공원 노후 산책로 정비(사진=서귀포시 제공)

[제주=동양뉴스통신] 최도순 기자 = 제주 서귀포시는 도시공원 내 노후되고 훼손된 시설물에 대한 시설물 정비 공사를 완료해 공원 이용객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걸매생태공원, 칠십리시공원 등 주요 도심권 근린공원은 낡고 부서진 목재데크 산책로로 인해 보행 안전 관련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으며, 신시가지 완충녹지 내 불법 시설물이 자진철거된 공간은 녹화를 통해 쾌적한 휴식공간으로 조성해 달라는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평의자 등 편의시설을 갖춘 화단으로 탈바꿈했다.

이번 시설물정비 공사에는 총사업비 1억6500만 원이 투입됐으며, 샛기정공원 산책로 목재데크 교체, 바다어린이공원 조합놀이대 목재 전면보수, 신시가지 완충녹지 내 미니 화단 9개소 설치 등이 포함돼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설물정비 공사를 통해 공원이용 불편민원을 해소함은 물론 완충녹지 구간을 자연석과 조경수를 이용해 미니화단으로 조성해 주민친화형 녹화를 도모했으며, 이후로도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도시공원이 되도록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