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야호학교 원탁회의 개최
상태바
전주시, 야호학교 원탁회의 개최
  • 강채은
  • 승인 2019.06.1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주시청 제공)

[전북=동양뉴스통신] 강채은 기자=전북 전주시는 14일 전주신흥중학교에서 청소년들에게 전주형 창의교육에 대해 소개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야호학교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시에 따르면, 이날 원탁회의에 참여한 신흥중 동아리 1~3학년 18명의 청소년들은 시 지역사회를 개선할 수 있는 가족·복지·보건, 도시·주택, 교통·차량·도로, 환경·청소·위생, 교육·역사 등 5대 영역과 관련한 참여예산 제안을 바탕으로 회의를 진행했다.

시는 참여자 맞춤형 프로젝트를 위해 총 3차례에 걸쳐 사전 관계자 회의를 가졌으며, 이날 원탁회의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회의진행을 돕는 3명의 퍼실리테이터를 투입했다.

참여한 청소년들은 ‘청소년 시각에서의 주민참여예산제 의견 제안’을 주제로, 5대 영역을 통한 시 문제의식 발견하기, 청소년 체인지메이커 영상을 통한 브레인 라이팅, ‘나-자신-학교-지역사회-글로벌’ 관찰지도 그리기 등 지역사회의 문제점을 탐색하고 해결책을 제안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향후에도 야호학교 알리미 프로젝트를 지속 추진함으로써 청소년 등 다양한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정책에 반영하고, 직접 학생들을 찾아가 맞춤 홍보에 적극 나서 야호학교의 저변 확대에도 힘쓴다.

박재열 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창의형 교육을 통해 청소년들과 시민들이 주민참여예산제 의견 제안의 과정을 거쳐 지역사회에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청소년들이 더욱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경험의 장을 확대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