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중동 유조선 피격사건에 석유·가스 '긴급 점검'
상태바
정부, 중동 유조선 피격사건에 석유·가스 '긴급 점검'
  • 이영철
  • 승인 2019.06.1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통신] 이영철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14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여의도 대한석유협회 회의실에서 최근 중동에서 발생한 유조선 2척 피격사건과 관련해 ‘중동 석유·가스 수급 점검회의’를 긴급 개최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우리 석유·가스 기업에 직접적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나, 정부와 업계는 앞으로도 유조선 피격사건의 추이를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안전 확인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한편, 중동의 정세 변화에도 안정적으로 석유·가스를 공급할 수 있도록 비상시 석유·가스 수급계획 및 정부와 민간이 비축하고 있는 원유·석유제품·가스 현황을 면밀히 확인하고, 비상시 대응계획도 점검한다.

산업부는 그간 유관기관(석유공사, 가스공사) 및 업계와의 수차례 회의를 통해 ‘비상시 석유·가스 수급 계획’을 지속 점검해 왔으며, 향후에도 국내 석유가스 유통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사전점검을 철저히 해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