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안전정보센터 사건·사고 해결 '효과'
상태바
동해시, 안전정보센터 사건·사고 해결 '효과'
  • 손태환
  • 승인 2019.06.1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동해시청 제공)

[강원=동양뉴스통신] 손태환 기자=강원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지난 달 기준 안전정보센터에서 범인 현장검거 지원, 비행 청소년 선도와 재난재해 및 교통사고 안전대응, 비상벨 응답조치 등 67여 건의 사건·사고를 경찰서 및 소방서, 관련부서에 전파해 사전예방 조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1일에는 천곡동 로터리에서 수상한 남성이 벤치에 누워 있는 주취자 주변을 배회하는 모습을 안전정보센터에서 포착해 경찰서 상황실로 바로 알렸다.

이후 수상한 남성이 주취자의 가방을 절도해 도망가는 현장상황을 출동한 경찰관에게 실시간으로 전파해 사건 10분여 만에 절도범을 사건현장 인근에서 검거하는 데 기여했다.

또한, 지난 14일 새벽에는 부곡경로당 부근에서 젊은 남성이 주차돼 있던 차량들을 뒤지는 장면을 확인해 경찰서 상황실로 신속히 전파, 이후 현장상황을 실시간으로 경찰서와 공유했다.

당시, 안전정보센터 관제요원은 사건 발생 현장 주변의 CCTV 영상을 면밀히 살펴 용의자로 보이는 사람을 발견했으며, 용의자의 인상착의와 택시로 이동하는 동선을 CCTV 영상을 통해 실시간으로 추적해 사건 발생 10분여 만에 범인을 검거할 수 있었다.

한편, 시 안전정보센터는 현재 범죄취약지역 27개소에 43대의 CCTV와 안심비상벨을 추가로 설치하고 실시간 영상 전송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시민의 안전망을 확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최성규 안전과장은 “이번 사건의 신속한 해결은 시와 경찰서 간의 모범적인 공조 덕분에 가능했다”며, “각종 사건·사고 발생 시 관련기관에 현장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시민의 안전타워 역할을 충실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