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피서지 주변 식품취급업소 위생 점검 실시
상태바
울산시, 피서지 주변 식품취급업소 위생 점검 실시
  • 정봉안
  • 승인 2019.06.28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동양뉴스] 정봉안 기자=울산시는 다음 달 1~11일까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이용객이 많은 해수욕장 및 계곡 등 주변 식품취급업소 40곳을 대상으로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민·관 합동단속반을 편성해 점검을 실시한다.

28일 시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점검의 객관성 및 투명성 확보를 위해 점검 참여공무원이 소속 외 지역 업소를 점검하는 교차점검으로 진행된다.

시는 피서철에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대형식당, 프랜차이즈 음식점 및 여름철 성수식품 제조업체 등을 우선 선정했다.

주요 점검사항은 무등록(무신고)영업 및 무 표시제품 사용·판매,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판매·보관, 조리장·판매장 등 위생적 관리, 냉장·냉동식품 보관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시는 위생 점검과 함께 냉면, 콩국수, 팥빙수 등 조리식품 45개 품목을 수거해 식중독균 오염여부를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의뢰한다.

시 관계자는 “여름철 기온 상승으로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아지는 만큼 음식물 보관·관리·섭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음식점 등 식품취급업소 종사자는 꼼꼼한 식품안전관리를, 소비자는 철저한 개인 위생관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식품과 관련된 불법 행위를 목격하거나 의심될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