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암 생존자 통합지지센터 12일 개소
상태바
대구경북 암 생존자 통합지지센터 12일 개소
  • 윤용찬
  • 승인 2019.07.11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12일 칠곡경북대학교병원에서 암생존자와 그 가족의 삶의 질 향상과 암생존자의 사회복귀를 돕기 위한 '대구경북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를 개소한다. 사진은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12일 칠곡경북대학교병원에서 암생존자와 그 가족의 삶의 질 향상과 암생존자의 사회복귀를 돕기 위한 '대구경북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를 개소한다. 사진은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경북=동양뉴스]윤용찬 기자=대구시는 12일 칠곡경북대학교병원에서 암생존자와 그 가족의 삶의 질 향상과 암생존자의 사회복귀를 돕기 위한 '대구경북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를 개소한다고 11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암생존자가 믿고 의지할 수 있도록 전문인력을 통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전국에 12개의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를 지정했으며, 대구경북에서는 칠곡경북대학교병원이 12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암생존자가 겪게 되는 여러 가지 문제를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 등 전문가가 평가하고 그 결과에 따라 대상자에게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건강 관련 교육 및 각종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암생존자와 그 가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정상적인 사회복귀에 도움을 주는데 목적이 있다.

암생존자통합지지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대상(암생존자)은 암 진단 후 암 치료 목적의 초기 치료(수술, 항암치료, 방사선치료 등)를 완료한 자이며 암 치료 중인 암환자와 호스피스 및 완화의료 서비스 대상 암 환자는 제외된다.

향후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에서는 만성질환 관리, 항암치료의 부작용 관리 및 예방접종 사회복지 정보안내, 디스트레스와 수면 위생교육, 유방암 환자를 위한 림프부종 교육 및 피로예방 교육, 암생존자 영양교육, 원예치료, 요가명상, 홈 카페 등 암생존자를 위한 각종 프로그램들을 실시할 예정이다.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에서 추진하는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진료병원의 담당 의사를 통해 등록하거나 전화(053-200-3561) 또는 직접 방문하면 된다.

또 카카오플러스에 '대구경북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를 친구추가하면 센터의 각종 소식을 받을 수 있고 채팅을 통한 상담도 가능하다.

백윤자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대구경북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가 지역 내 암생존자들의 쉼터가 될 수 있도록 암생존자 뿐만 아니라 시민들도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