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홍보 최우수 부서 '평화대외협력과·세계유산본부' 선정
상태바
제주도 홍보 최우수 부서 '평화대외협력과·세계유산본부' 선정
  • 최도순
  • 승인 2019.07.13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상반기 도정홍보 우수부서 11개, 도정홍보 유공자 2명 발표
제주도청 전경(사진=제주도청 제공)
제주도청 전경(사진=제주도청 제공)

[제주=동양뉴스] 최도순 기자 = 제주도는 올해 상반기 도정홍보 우수부서에 대한 평가 결과를 토대로 12일 우수 11개 부서와 도정홍보 유공자 2명을 발표했다.

13일 도에 따르면 본청 부문에는 ▲최우수 평화대외협력과 ▲우수 4·3지원과, 수산정책과 ▲장려 문화정책과, 안전정책과, 성평등정책관, 보건건강위생과가 선정됐다.

직속기관·사업소·기획단 부문에서는 ▲최우수 세계유산본부 ▲우수 농업기술원 기술지원국 ▲장려 동물위생시험소, 해양수산연구원이 뽑혔다.

평화대외협력과는 지난해 상·하반기 평가에 이어 올해까지 3회 연속 최우수 홍보 부서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최우수 홍보 부서의 핵심 기여자에게 전달되는 도정홍보 유공자 표창은 평화대외협력과 김성미 주무관과 세계유산본부 김현아 주무관에게 돌아갔다.

평가 우수부서 및 유공자에 대한 시상은 이날 오후 5시 안동우 정무부지사 집무실에서 진행됐다. 홍보 우수부서에는 최우수 50만 원, 우수 40만 원, 장려 30만 원의 포상금이 전달됐다.

한편, 도정 주요 정책에 대한 홍보 강화를 위한 홍보 우수부서 평가는 도 본청(54개 부서)과 직속기관·사업소·추진단(20개 부서)으로 나눠 매년 상하반기 2회씩 진행된다.

올해 상반기 평가는 지난 달 30일까지 5개월간의 실적을 종합해 이뤄졌으며 브리핑 참여도, 홍보 추진 실적, 도정 핵심정책 등에 대한 기획, 오보 대응, 영상 및 카드뉴스 제공 실적 등 14개 항목을 기준으로 평가됐다.

강영진 도 공보관은 “특히 올해 평가는 온라인 홍보 확산 기여도와 도정 핵심정책 등에 대한 홍보 기획, 언론보도의 적극적 대응에 주안점을 두었다”며 “민선 7기 2주년에 접어든 만큼 앞으로도 생활 밀착형 도정 정책을 안내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이번 평가 결과 분석과 공직자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올 하반기 평가 지표에 반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정 홍보 우수부서 평가를 통해 도민들이 보다 쉽게 정책을 알 수 있도록 홍보하는 데 지표를 강화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