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2019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 개최
상태바
전북도 '2019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 개최
  • 강채은
  • 승인 2019.08.2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청 전경(사진=전북도청 제공)
전북도청 전경(사진=전북도청 제공)

[전북=동양뉴스] 강채은 기자=전북도는 오는 26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국민연금공단이 공동 주최하는 ‘2019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를 개최한다.

23일 도에 따르면,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에서는 금융시장의 인디애나 존스로 불리우는 세계 3대 투자자 짐 로저스 회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국내·외 금융 유명 전문가들이 모여 글로벌 혁신금융 전략을 논의하고 전북도 금융산업 발전 방향을 함께 모색한다.

도는 현재 농생명·연기금 특화 금융중심지 모델을 구체화하고 생활·경영 여건 개선을 통해 자생적 성장이 가능한 전북 금융산업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울러,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 설립 20주년을 맞아 국내·외 금융기관의 자발적 전북 이전을 유도하고 금융기반 인프라를 확충하는 등 탄탄한 금융생태계 조성 방안을 추진 중이다.

나석훈 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국제행사는 급변하는 세계 금융의 흐름을 공유하고, 금융 혁신시대의 새로운 투자전략 등을 모색하는 자리로, 미래 금융도시 전북으로의 도약을 위한 정보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컨퍼런스 사전등록은 오는 26일~내달 20일까지 전북국제금융컨퍼런스 공식 홈페이지(www.jific.or.kr)를 통해 선착순 접수하며 사전등록 경품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