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장난감도서관 ‘새단장’
상태바
대전시 장난감도서관 ‘새단장’
  • 김영만
  • 승인 2019.09.11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아종합지원센터 장난감대여공간, 장난감도서관으로 확장
대전
최근 리모델링 공사를 끝내고 새롭게 문을 연 대전시 육아종합지원센터 장난감도서관 모습.(사진=대전시 제공)

[대전=동양뉴스]김영만 기자=대전시 육아종합지원센터 장난감도서관이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하고 새롭게 문을 열었다.

대전시는 육아종합지원센터의 기존 장난감대여공간을 장난감도서관으로 확장하고, 도색 및 매트 전면 교체, 출입구 분리, 콘텐츠(붕붕마을, 소곤소곤마을) 재구성 등 영유아의 눈높이에 맞게 보강하는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했다고 11일 밝혔다.

장난감도서관 이용시간은 화요일~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예약제 및 회원제로 운영되고 있다.

대전시 관계자는 “영유아발달에 적합한 놀이환경을 통해 영유아의 상상력 등 전인적 발달과 가족문화공간으로 도움이 될 것”이라며 “영유아의 안전과 이용에 불편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