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사이버 보안태세 등 점검
상태바
최기영 장관, 사이버 보안태세 등 점검
  • 서다민
  • 승인 2019.09.12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2일 오전 한국인터넷진흥원 인터넷침해대응센터와 중앙전파관리소 전파종합관제센터를 방문했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이날 최기영 장관은 추석 연휴기간 중에 혹시 모를 사이버 공격과 GPS 전파교란 등 비상상황에 미리 대비하기 위해 현장을 살펴봤다.

그는 비상근무를 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국민이 안전하게 인터넷을 이용하고 전파교란으로 인한 안전사고가 발행되지 않도록 철저한 근무태세를 유지해 줄 것”을 당부하며 직원들의 노고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인터넷침해대응센터에서는 민간분야 사이버 위협·침해사고 대응과 인터넷 이상 징후의 24시간 모니터링 및 대응을 하고 있다.

전파종합관제센터에서는 GPS 전파교란 신호와 선박·항공기의 조난·안전 및 관제 주파수 등 중요주파수를 24시간 모니터링을 하고 있으며, 전국에 27개 ‘혼신조사팀’과 전파관제센터에 2개의 ‘위기대응기동팀’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