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민생활체육대축전 28일 개막
상태바
대구시민생활체육대축전 28일 개막
  • 윤용찬
  • 승인 2019.09.2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대구시민생활체육대축전'이 오는 28일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개회식을 시작으로 29일까지 양일간 대구 시내 일원에서 펼쳐진다.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동양뉴스] 윤용찬 기자=지역 생활체육인들의 우정과 화합의 축제인 '2019 대구시민생활체육대축전'이 오는 28일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개회식을 시작으로 29일까지 양일간 대구 시내 일원에서 펼쳐진다.

대구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구시 종목별 경기단체가 주관하는 '2019 대구시민생활체육대축전'은 시민들의 스포츠 활동 참여를 유도하고 지역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단결과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1989년부터 개최해 온 지역 최대 규모의 생활체육대회이다.

25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번 대축전은 22개 종목에 3000여명의 선수들이 출전해 각 소속 구‧군의 명예를 걸고 열띤 승부를 겨루며, 동호인 화합을 위해 종합순위는 가리지 않고 각 종목별로 시상한다.

28일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는 오후 1시부터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개인별 체력측정 및 맞춤형 운동 처방을 제공하는 '체력인증센터'를 비롯해 지역 공공스포츠클럽의 다양한 생활체육프로그램을 소개하는 홍보부스 등을 운영해 시민들이 건강에 관심을 가지고 체육활동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또 오후 6시부터는 개회식 식전행사로 '합기도' '음악줄넘기' 등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종목 시연과 댄스팀 '브랜뉴걸'의 신나는 공연이 펼쳐진다.

개회식은 '땡벌'을 부른 트로트 가수 '강진'의 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7시부터 본격적으로 진행되며, 초청가수들의 화려한 공연과 함께 시민들을 위한 다양하고 푸짐한 경품추첨 행사도 마련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민생활대축전을 통해 지역 생활체육 동호인뿐만 아니라 많은 시민들이 각자의 건강을 돌아보고 체육활동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시는 생활체육이 시민의 일상생활이 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다양한 생활체육 활성화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일생동안' 운동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생활체육 프로그램 보급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대구시는 문체부가 실시하는 '국민생활체육 참여 실태조사'에서 2017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생활체육 참여율 전국 1위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