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하반기 미래비전위원회 전체회의 개최
상태바
울산시, 하반기 미래비전위원회 전체회의 개최
  • 허지영
  • 승인 2019.10.0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청 제공)

[울산=동양뉴스] 허지영 기자=울산시는 7일 오후 3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송철호 시장, 위원, 정책고문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미래비전위원회 전체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미래비전위원회가 그동안 활동하고 논의했던 사항들을 공유하고, 시의 주요 정책에 대한 의견을 제안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12월 출범한 미래비전위원회(위원장 안재현)는 시 주요 정책 수립과 시정 발전에 대한 정책 제언과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구성된 민관협의체이다.

대학교수, 시의원, 시민단체, 유관기관 단체장 등이 참여한 위촉직 위원 83명과 정책고문 6명, 실·국장을 비롯한 당연직 위원 12명 등 총 101명으로 구성되며, 임기는 내년 12월까지 2년이다.

출범 이후 8개의 분과위원회(▲행정혁신 ▲혁신성장 ▲백년교육 ▲좋은일자리 ▲녹색안전 ▲시민복지증진 ▲문화관광체육 ▲시민중심도시)와 운영위원회에서 분야별 심도 깊은 논의를 이어왔으며, 3회의 시민토론회를 개최해 시민 의견도 수렴해 정책의 공감대를 넓혀왔다.

이번 전체회의에서는 시 보조금 개선 제안을 비롯해 시민 안전과 복지 증진 등에 대하여 논의하고 그간 분과별 활동 상황을 보고할 계획이다.

송철호 시장은 “미래비전위원회의 제안과 의견들을 면밀히 살피고 반영해 시정 발전의 자양분으로 삼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현안 과제들이 긴밀한 민·관 협치를 통해 추진될 수 있도록 미래비전위원회 위원과 정책고문이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