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
상태바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
  • 오효진
  • 승인 2019.10.22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품 수출전문 엑스포에 재미를 더하다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사진=충북도 제공)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사진=충북도 제공)

[충북=동양뉴스] 오효진 기자 =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가 22일 오후 3시 오송역 1층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한범덕 청주시장,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 및 중앙부처 관계자, 지역대학 총장, 주요 기관단체장, 화장품·뷰티관련 협회와 기업대표 등 각계 인사 500여명이 참석해 개막을 축하했다.

특히, 올해는 주한 알제리 대사와 아제르바이잔 대사 및 부인 주한 키르기스스탄 영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또한, 높아지는 K뷰티의 관심을 반영하듯 필리핀 뷰티 및 여행업 관계자 및 방송사 등 해외 뷰티·여행관계자 100여명이 방문하여 한국의 뷰티관광 상품개발을 위해 엑스포를 관람하여 눈길을 끌었다.

개막식은 ‘K뷰티 세계를 물들이다’를 주제로 한 세기의 커플 런웨이쇼를 시작으로 주요인사의 축하말씀 릴레이, 팩트 및 오송의 뷰티꽃 개화 버튼퍼포먼스, 기업관, 마켓관 등 전시관 투어로 이어졌다. 

이번 엑스포는 238개사 화장품 기업과 46개국 400여 명의 해외바이어를 포함해 1000여 명의 국내외 바이어가 참가하여 2300여 회의 수출상담회가 열리게 되어 수출전문 엑스포의 명성을 잇는다.

또한, 수출전문 산업엑스포에 더하여 전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형 엑스포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하여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과 뷰티체험을 마련했다.

이시종 지사는 “대한민국 화장품산업이 최근 괄목할만한 성장을 하기까지 2013년부터 충북이 최초로 시작한 오송화장품뷰티엑스포가 그 중심에 있었다”며,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에서 미래와 K-뷰티의 신 아이템을 가장 먼저 경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는 오는 26일까지 KTX 오송역에서 개최되며, 수출상담회, 화장품 산업 컨퍼런스, 뷰티크리에이터 초청 강연, 뷰티캐릭터 코스프레, 메이크업, 헤어초크, 네일아트, 화장품 만들기 등 각종 뷰티체험 등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