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제3회 청년여성 직무업 포럼’ 개최
상태바
서울시 ‘제3회 청년여성 직무업 포럼’ 개최
  • 서인경
  • 승인 2019.10.23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서울시청 제공)
(포스터=서울시청 제공)

[서울=동양뉴스] 서인경 기자=서울시와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은 내달 8일 오후 1시 30분~오후 5시 서울창업허브(공덕역)에서 ‘제3회 청년여성 직무업(Up) 포럼’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정보통신과 스타트업 분야를 특화했다. 먼저 한국기업데이터 IT운영부 문영화 부부장의 취·창업전략 특강으로 문을 연다.

특강에 이어서 시스템운영, 정보·보안네트워크, UX기획, 시스템개발, 스타트업 전문가 등과 함께하는 5개 직문 분야별 소규모 그룹 멘토링이 진행된다.

멘토링 이후에는 전문 직업상담사의 1대1 취업상담이 이어진다. 취업상담은 현장 구직신청서를 작성한 후 참여할 수 있으며, 진로상담, 교육상담 및 행사 이후에도 사후관리 취업지원 서비스가 이어진다. 사전신청 선착순 30명 대상 MBTI 성격유형검사와 결과해석 시간도 마련돼 있다.

취업을 준비 중인 만34세 이하 시 거주 또는 시 소재 학교의 청년여성이라면 참여 가능하며, 내달 7일까지 시여성능력개발원 홈페이지(www.seoulwomanup.or.kr)에서 총 100명을 선착순으로 접수 받는다.

조영미 시여성능력개발원 원장은 “이번 포럼은 취업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한 직무 맞춤형 프로그램인 만큼, 청년여성들의 많은 참여를 기다린다"며, "앞으로도 청년여성들에게 취업지원과 커리어 개발의 기회를 다양하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