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 개최
상태바
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 개최
  • 최진섭
  • 승인 2019.12.04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축제 및 주요 관광지 유동인구 데이터를 통한 분석
서산시는 지난 3일 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시는 지난 3일 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동양뉴스] 최진섭 기자=충남 서산시는 지난 3일 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김현경 부시장 주재로 국·단장, 직속기관장, 기획예산담당관, 공보전산담당관, 관광산업과장, 관광정책팀장, 용역수행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4일 시에 따르면 이번에 실시된 유동인구 데이터 기반의 빅데이터 분석 용역은 통신데이터와 카드데이터를 활용한 관광 빅데이터 분석 용역으로 지난 5월부터 7개월에 걸쳐 추진됐으며, 주요 축제지 4곳(팔봉산 감자 축제, 삼길포 우럭 축제, 서산 해미읍성 축제, 서산 국화축제)과 주요 관광지 4곳(팔봉산, 개심사, 해미읍성, 서산 버드랜드)의 관광객 현황과 소비패턴에 대해 분석했다.

분석결과 서산시의 관광객 수는 지난해에 비해 증가했으며, 축제가 많은 5월과 10월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서산시 주요 축제와 주요 관광지에 대한 시간대, 연령대, 유입‧유출인구, 체류시간 등 다양하고 신뢰성 있는 분석을 바탕으로 ▲전통의복을 활용한 오락형 역사체험 콘텐츠 확대 ▲적극적인 마스코트 홍보 및 콘텐츠 활용 ▲SNS 홍보 집중화 ▲축제 및 행사 홈페이지의 체계적 관리 ▲위치기반의 모바일용 행사장 약도 표시 어플 활용 등 빅데이터 분석결과를 활용한 관광 콘텐츠 개발 및 관광 정책에 대한 방향을 제시했다.

김현경 부시장은 “유동인구 데이터 기반의 서산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을 통해 관광정책 수립을 결정하는데 객관적인 기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빅데이터 분석이 관광뿐 아니라, 민원, 교통, 사회복지 등 더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돼,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기초자료로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