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버스 정상운행...파업 돌입 직전 협상 타결
상태바
서울 버스 정상운행...파업 돌입 직전 협상 타결
  • 안상태
  • 승인 2019.05.15 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박원순 서울시장 트위터 제공)

[동양뉴스통신] 안상태 기자 =서울 시내버스 노사가 15일 파업을 2시간 앞두고 임금단체협약 협상을 타결해 시내버스 전 노선은 정상 운행된다.

서울시버스노조와 사측인 서울시버스운송사업조합은 이날 새벽 2시30분쯤 문래로 서울지방노동위원회에서 임금단체협약 조정안에 합의했다.

노사 양측은 마라톤 협상 끝에 임금 3.6% 인상,정년 2년 연장, 학자금 등 복지기금 5년 연장 등의 조정안에 동의했다.

애초 노조의 요구안 가운데 임금 5.98% 인상을 제외한 주요 사항들이 조정안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수차례 정회와 속개를 거쳤지만 기본적으로 파업은 막아야 한다는 데 노사가 공감해 막판에 극적 합의에 이르렀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협상이 막바지에 이날 새벽 2시쯤 현장을 찾아 당시 조정안에 반대하던 사측 설득에 나서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