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빠르고 정확한 동양뉴스통신
  • UPDATED 2019.5.27 월 10:49

동양뉴스통신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사회 서울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뇌물수수로 구속수감
최석구 | 작성시간 2019.05.17 07:15
김학의(사진=광주고등검찰청 제공)

[동양뉴스통신] 최석구 기자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건설업자 등에게 뇌물과 성접대를 받았다는 혐의로 구속됐다.

17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지난 16일 오후 11시께 김 전 차관의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신종일 부장판사는 "주요 범죄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이나 도망 염려 등과 같은 구속사유도 인정된다"라고 밝혔다.

서울동부구치소에서 대기 중이던 김학의 전 차관은 곧바로 수감됐다.

앞서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은 건설업자 윤중천 씨에게 1억3000만 원 상당의 금품과 100차례가 넘는 성접대를 받고, 사업가 최모 씨에게 40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김 전 차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최석구  dynewsk1@naver.com

<저작권자 © 동양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석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스토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17번길 95(만년동 리더스타운 C동 403호)  |  대표전화 : 042)482-5599  |  팩스 : 042)483-9797  |  이메일 : dynewsk@naver.com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16 (등록 및 발행일 : 2011년 5월19일)  |  대표이사 : 정병천  |  편집인 : 정효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병천 | Copyright © 2011 - 2019 동양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